channel L

로커스, 100억 규모 프로젝트 국책 과제 선정

BY. locus

로커스, 100억 규모 프로젝트 국책 과제 선정

과기정통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 확장현실(XR)융합 프로젝트에 선정

CGI/VFX 기술 기반의 콘텐츠 기업 ㈜로커스(대표 김형순)가 과기정통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에서 공모한 확장현실(XR)융합 프로젝트에 선정됐다.

XR(Extended Reality, 확장현실)은 사용자 경험의 극대화, 공간 제약 해소, 온-오프라인 연결‧융합을 가능하게 하는 등 가상과 실제가 현실감 있게 공존‧소통할 수 있는 기술을 말한다.

로커스가 선정된 과제는 국내 발생 가능한 복합테러 대응 능력 향상을 위해 XR(MR/VR)기반 교육·훈련 시스템을 구축하고, 이 시스템을 통해 훈련 대상자의 대응 능력 평가시스템까지 구축하는 내용으로 약 100억원 규모다. 로커스는 이 사업에 동국대학교, ㈜가온미디어, 구미전자정보기술원,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함께 컨소시엄을 구성했다.

이번 사업을 통해 경찰은 ▲AI 기반의 비정형화 된 시나리오를 통한 다양한 훈련 ▲특공대 임무 숙달 훈련 중심으로 한 공격/대피/상황대응 훈련 ▲XR 기반 훈련을 통한 높은 훈련 효과를 가능하게 하는 시스템을 보유하게 된다. 총 사업기간은 3년이다.

로커스 VFX사업부 이지윤 부사장은 “훌륭한 기업, 학교, 기관과 함께 XR기반의 교육·훈련 시스템 구축 과제에 선정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국내 최고의 CG기술 보유 기업 로커스가 참여하는 만큼 가장 현실감 있고, 효과적인 콘텐츠와 시스템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밝혔다.

로커스는 헐리웃 수준의 VFX기술력 확보를 위한 R&D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360도 DOME SCREEN 영상 제작 기술, 고퀄리티 VR 콘텐츠 시청/체험기술 등 다양한 CGI/VFX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자체 FULL 3D CG기술로 2019년 극장용 애니메이션<레드슈즈>를 제작, 개봉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로커스는 이번 XR 융합 프로젝트 이후로도 첨단 CGI/VFX 사업을 확장할 예정이며 이를 위해 지속적으로 관련 기술을 개발할 계획이다.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1&oid=001&aid=0011955313